현대오토에버, 차량보안 전문가 '김휘강 교수'와 세미나

손성창 기자 / 기사승인 : 2022-06-23 14:58:54
  • -
  • +
  • 인쇄
‘차량보안 미래동향’을 주제로 차량보안 동향과 앞으로 방향 논의
▲ 김휘강 교수와 현대오토에버 임직원들이 온라인으로 질의응답을 진행하고 있다(사진=현대오토에버)

 

[매일안전신문=손성창 기자] 현대오토에버는 임직원 실무 역량 강화의 하나로 고려대학교 정보보호대학원 김휘강 교수를 현대오토에버 사옥으로 초청해 22일  ‘차량보안 미래 동향 세미나’를 진행했다. 세미나는 현대오토에버의 모든 임직원이 참여할 수 있도록 온·오프라인 병행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 세미나는 ‘차량보안 미래 동향’을 주제로 차량 보안 동향, 차량 보안 현재 수준 그리고 방향성에 대해 공유함으로써 차량 보안의 현재와 미래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기획됐다. 김휘강 교수와 연구원은 글로벌 동향을 중심으로 차량 보안의 현재 수준과 미래에 요구되는 차량 보안 기술을 살펴보며, 차량용 IDPS(침입 탐지 및 방지 솔루션, Intrusion Detection and Prevention Solution)의 필요성과 경쟁력 확보 방안을 논의했다.

현대오토에버 정보보안센터 박용환 상무는 “커넥티비티 및 서비스가 빠르게 확대되는 미래 차에서 차량 보안 소프트웨어(SW)는 고객이 원하는 서비스를 안전하게 제공하기 위해 무엇보다 중요한 영역”이라며, “차량 보안 소프트웨어 전문가 김휘강 교수와 논의하며 차량 보안 기술에 대한 인사이트를 넓히고, 미래 차량 보안에 중요성을 다시 한번 느낄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오토에버는 모빌리티 테크에 대한 임직원의 이해도를 높이고 기술에 대한 인사이트를 제공하기 위해 격주로 전사 기술 세미나를 개최하고 있다. 세미나에서는 각 분야의 내·외부 전문가를 초청해 기술 연구 개발 조직과 연구원 중심의 기술 소개 및 토론이 이뤄진다.

[저작권자ⓒ 매일안전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