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건강기능식품 ‘렉소’서 부정물질 검출...회수 조치

강수진 / 기사승인 : 2021-09-01 11:12:44
  • -
  • +
  • 인쇄
한국네츄럴팜 '렉소'에 부정물질이 검출돼 회수 조치된다.(사진, 식약처 제공)
한국네츄럴팜 '렉소'에 부정물질이 검출돼 회수 조치된다.(사진, 식약처 제공)

[매일안전신문] 건강기능식품전문 제조업체인 ‘한국네츄럴팜’이 제조·판매한 ‘렉소(비타민B2)’에서 부정물질이 검출돼 판매가 중단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달 31일 ‘한국네퓨럴팜’이 제조·판매한 ‘렉소(비타민B2)’에서 부정물질인 실데나필과 타다라필이 검출돼다고 밝혔다.


해당 제품에는 실데나필이 93.6mg/g, 타다라필 30.0mg/g가 검출됐다. 원래 두 가지 물질 모두 불검출되야 한다.


이에 따라 식약처는 해당 제품을 판매 중단하고 회수 조치한다. 회수 대상은 유통기한이 2022년 8월 19일로 표시된 제품이다.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즉시 섭취를 중단하고 구입처에 반품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식약처는 안전하고 품질이 우수한 건강기능식품의 생산 도모를 위해 지난해 12월부터 모든 건강기능식품제조업체가 우수건강기능식품제조기준(GMP)을 의무적용하도록 했다.


GMP란, 원료의 구입부터 완제품 출하까지 모든 공정관리를 표준화하는 기준을 말한다. /강수진 기자


[저작권자ⓒ 매일안전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수진 강수진

기자의 인기기사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