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감시황> 미 지수 하락세이나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견고..웨이브,솔라나,샌드박스 견조한 모습

정연태 기자 / 기사승인 : 2022-05-05 22:41:37
  • -
  • +
  • 인쇄
- 비트코인 5천만원 돌파 후 주춤..
- 제롬 파월. 자이언트 스텝 부인해..
- 미 3대 지수 하락 출발..
- 데드 캣 바운스일 가능성도 염두에 둬야..

미국 증시가 하락하면서 가상자산이 흔들리는 모습이지만 그 폭이 크지는 않은 양상이다. 벽 마감한 미국 증시가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이 자이언트 스텝(giant step)을 부인하는 스탠스를 취하며 큰폭의 상승세를 보였으나 오늘 종일 비트코인 등 주요 가상자산들의 상승은 제한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어 다소 아쉬웠었는데 아직은 추세 전환이 요원해 보이며, 기술적 반등으로 해석하는 것이 적절할 것으로 보인다. 나스닥과 S&P 등 3대 지수가 1% 안팎의 하락세를 기록 중이다.

이 시각 현재 업비트에서 비트코인은 5019만원에 거래되고 있으며, 이더리움은 372만원을 오르내리고 있다.

카타르 월드컵에서 FIFA와 스폰서 계약을 맺은 소식이 나온 알고랜드가 약간의 약세를 보이는 가운데, 러시아의 이더리움으로 유명한 웨이브는 1만9770원을 기록 중이다. 솔라나와 샌드박스는 11만7350원과 2980원에서 등락을 거듭하고 있으며 코스모스는 2만5320원을 오르내리고 있다.

 

 

앞으로의 비트코인의 가격 향배에 대해 시장의 전문가들의 의견이 극단으로 나뉘고 있으며, 세계 금융 시장의 조정이 길어질 가능성이 큰만큼 리스크 관리는 필요해 보인다. 5일(한국시간) FOMC 회의가 시장에 안도를 주긴 했으나 기술적 반등에 머무를 가능성이 있고, 우크라이나 전쟁이 아직 장기전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큰만큼 큰폭의 조정이 있을 때 분할 매수로 접근하는 것이 좋을 것으로 보인다.

[저작권자ⓒ 매일안전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