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소상공인 방역지원금 물건너 가나 ... 여야 합의 불발

김혜연 기자 / 기사승인 : 2022-05-27 17:10:03
  • -
  • +
  • 인쇄

[매일안전신문=김혜연 기자] 여야가 2차 추가경정예산안(추경안) 처리를 위한 협상을 벌였지만, 이견을 좁히지 못해 본회의 처리가 불발됐다. 이로써 이번 소상공인 방역지원금 지급이 물건너간 건 아닌지 소상공인들은 불안하다.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는 오늘(27일) 오후 추경안 처리와 관련해 “최종안을 더불어민주당에 제시했고, 이제 민주당의 수용 여부 결정만 남은 상태”라고 말했다.

여야 협상이 공전하자 권 원내대표는 “오늘 본회의는 개최하지 않는 것으로 했다”면서 “내일 오후 8시 본회의를 개최하기로 잠정 합의를 봤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여야는 ‘3+3’ 원내 라인 협의를 진행했으나 코로나 손실보상 소급적용을 비롯한 핵심 쟁점 사항에 대한 이견을 좁히지 못했고, 양당 원내대표 및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최종 회동을 벌였으나 합의에 실패했다.

[저작권자ⓒ 매일안전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