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설레는 발걸음 캠페인 5’…비대면 걸음기부 진행

손성창 기자 / 기사승인 : 2022-05-14 17:25:20
  • -
  • +
  • 인쇄
2020년 첫 시작 이래 5만여명 참여, 25억 5천만 걸음 모아 쪽방에 혹한기, 혹서기 대비 생필품 기부 성과
재미와 건강 얻으면서 비대면으로 주거 취약계층 등 돕기위한 비대면∙대면 병행
▲ 현대엔지니어링, 비대면 걸음기부 ‘설레는 발걸음 캠페인 5’ 진행(사진=현대자동차그룹)

 

[매일안전신문=손성창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이 소셜임팩트 플랫폼 빅워크와 비대면 걸음 기부 사회공헌활동, ‘설레는 발걸음 캠페인 5’를 진행 중이라고 11일 밝혔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설레는 발걸음 캠페인 5’를 5월 9일부터 6월 5일까지 약 한 달간 진행한다. 이번 캠페인은 임직원뿐만 아니라 일반 시민까지 참여할 수 있는 오픈형 캠페인으로 진행한다. 이번 캠페인의 목표 걸음 수는 7억 걸음으로 설정했다. 

‘설레는 발걸음 캠페인’은 ‘빅워크’ 애플리케이션을 스마트폰에 설치한 후 측정되는 걸음을 현대엔지니어링의 캠페인에 기부한다. 목표 걸음을 달성하면 주거 취약계층인 서울시 5개 쪽방 주민들에게 후원물품을 전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특히,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실시간 걸음 기부 현황과 목표 달성률을 확인할 수 있어 참여자들이 재미와 건강 모두를 얻으면서 어려운 이웃도 도울 수 있다. 많은 임직원들과 일반인의 뜨거운 관심 속에 매 시즌 목표 걸음을 초과 달성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2020년 처음 캠페인을 진행한 이래 현재까지 총 5만 1000여명의 임직원 및 일반인 참여자가 참여한 가운데 총 25억 5000만 걸음을 모아 방한의류, 전기매트, 각종 식료품 등 다양한 물품들을 쪽방 주민들에게 전달했다.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과 일반 참가자가 기부한 걸음들은 창신동, 돈의동, 남대문, 서울역, 영등포 등 서울시 5개 쪽방 주민을 위한 혹서기 대비 물품으로 전달될 예정이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설레는 발걸음 캠페인은 비대면으로 재미있고 쉽게 어려운 이웃을 도울 수 있다는 점 때문에 임직원 및 일반인에게 많은 호응을 얻을 수 있었다”며,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에 따라 기존에 추진하던 임직원 대면 봉사활동도 함께 병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매일안전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